ETRI-Knowledge Sharing Plaform

ENGLISH

성과물

논문 검색
구분 SCI
연도 ~ 키워드

상세정보

학술지 지역의 유형별 정보 통신 설비 투자가 총 요소 생산성(TFP)에 미치는 영향 분석 : 16개 광역시·도를 중심으로
Cited - time in scopus Download 2 time Share share facebook twitter linkedin kakaostory
저자
박추환, 석왕헌
발행일
201505
출처
경제연구, v.33 no.2, pp.145-168
ISSN
1226-2153
출판사
한양대학교 경제연구소
협약과제
15ZE2100, 글로벌 ICT 선도를 위한 R&D 기획역량 제고, 안춘모
초록
본 연구는 국내 16개 시?도의 통계자료를 이용하여 정보통신설비투자(총통신자본, 유선통신자본, 무선통신자본)가 총요소생산성(TFP)에 미친 효과를 확률계수모형을 이용하여 분석하였다. 분석결과 우선 생산함수에 포함시켜 추정한 계수 값은 유형별로 각각 0.0232(총통신자본), 0.0118(유선통신자본), 0.0318(무선통신자본, 1% 유의수준)의 기여도를 보이는 것으로 나타났다. 그리고 다양한 생산함수에서 추정된 총요소생산성을 종속변수로 하여 결정요인을 분석한 결과 공통적으로 1인당 자본과 1인당 노동시간이 총요소생산성과 음(-)의 관계성을 보이는 것으로 나타났다. 유형별 정보통신설비투자는 정(+)의 관계성을 보였고, 1인당 에너지소비와 연구개발투자 역시 총요소생산성과 정(+)의 관계성을 보였다. 마지막으로 수출입 교역조건과 지역 간 소득격차 역시 총요소생산성에 정(+)의 효과를 주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. 본 연구를 통해서 정보통신설비투자가 지역경제성장에 미치는 영향성을 파악할 수 있다는 점에서 향후 지역별 정보통신정책 등에 기초자료로 사용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.